2016년 중-후반기에 온 것들.
아무래도 집에서 PC를 쓰지 않으니 블로그는 아예 손을 놓게 되는 것 같습니다.(..)

아무튼 작년 여름 이후 온 것들 정리를 해봤는데 언제나 그렇듯이 사진 안찍고 넘어간게 더 많아서

딱히 결산을 내진 못하겠고 대충 사진 있는 것들만 간단평 위주로 적어봅니다.





핫토이 울트론MK1

생각보다 훨씬 훌륭한 퀄리티. 데미지가 여기저기 먹은 놈이라 도색미스가 의미없어 마음편하다는게 최대 장점(!)

이후에 나온 울트론 프라임보다 이쪽이 더 마음에 들긴 합니다만 울트론 센트리는 나오지 않아서 아쉽습니다.

사실 핫토이 어벤져스2 제품군 중에 제일 훌륭하지 않나 생각을 해봅니다.

핫토이 어벤져스2 시리즈는 발매연기를 거듭하는 헐크버스터가 마지막일텐데 과연 어떨런지 ㅎ




센티넬 이글파이터

설계가 하프아이일 때 사지 말았어야 했을 물건.

이글파이터 단품이 나올 가능성은 없을거라 판단하고 산 물건이지만, 반값에 팔리는 지금도 딱히 추천하기 힘든 그런 물건(..)

혹시라도 나머지 기체들이 나오면 평가가 달라질지 모르지만 그럴 일도 없을 것 같습니다. ㅋ




반다이 마계가동 오우린가로

가로 시리즈는 더 보지도 않고 그냥 관성으로 모으고 있었지만 오우린 가로를 끝으로 수집중지.

여전히 액피임에도 상당한 디테일을 담고 있는 시리즈지만 혼웹으로 연명하는 시리즈라 부담이 되기도 하고

수집방향 축소 차원으로 종료. 그것과 별개로 참 꾸준히 퀄리티는 높은 시리즙니다.





센티넬 4인치넬 나가레 료마

4인치 액피라는걸 감안하면 어마어마하게 비싸고 그렇다고 가동이 썩 훌륭한 것도 아니고..

겟타로봇류에 세워놓을 오브제 정도로 생각하고 구입했지만 이후 나온 햐아토 외 2인은 안샀음. -_-






반프레스토 마스터스타피스 초사이야인 트랭크스

처음 경품류 모을 때 계획했던 라인업은 완성했습니다.

이왕이면 셀게임 멤버를 다 갖춰줬으면 하는 바람이 있는데 어떨런지.. ㅎ




센티넬 RIOBOT 블랙겟타

재판에 할인까지 떠서 싸게 구했습니다. 노멀 겟타1도 구했는데 그건 사진을 안찍음 ㅋ

뭐 엄청 괜찮다보단 무난하다는 인상이 더 큽니다. 정가주고 샀으면 억울했을듯.




센티넬 RIOBOT 마징카이저

개인적으로 모양새는 맥스팩토리 마징카이저가 가장 이상에 가까운 물건이었는데

가동, 조형, 도색퀄리티등등을 모두 생각하면 지금 현재로썬 마징카이저의 마스터피스인 물건은 이쪽같습니다.

초혼이 나오기는 하지만 사진만으론 좀 실망쪽에 가까워서 아마 이걸로 만족하지 싶습니다.

센티넬 제품군의 보편적인 단점인 비싼가격과 관절파손 이슈인데 이건 뭐 껀바이껀이니까..;




쿨레인 NBA시리즈 르브론 제임스 & 스테판 커리

2015-2016 시즌을 기념해서 구입한 쿨레인씨의 NBA 아트토이 르브론, 커리입니다.

뭣보다 15-16시즌 우승을 클리블랜드가 했기 때문에 르브론을 구입하면서 맞상대였던 커리도 같이 구입.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올초에 온 느바 현자타임이 아직도 안끝나서 곤란합니다 으허허허허





핫토이 아이언맨 마크27 디스코, 워머신MK1 다이캐스트

아이언맨 그만 사야하는데 여전히 넘버링 수트는 모으고 있습니다.

넘버링 채우기라 별다른 감흥은 없고 라이트업 체크만 한 수준.

워머신은 다이캐스트판이 얼마나 다를지 궁금해서 충동구매 했습니다.

당연히 신제품이라 퀄리티는 구판보다 훨씬 좋긴 합니다. 과연 그 차이 때문에 큰 돈 들일 이유가 있느냐 하면 좀 회의적이긴 하네요. ㅋ

역시 라이트업 체크만 하고 봉인. -_-




반다이 메탈빌드 데스티니 건담 풀패키지, 메탈컴포짓 유니콘건담 최종결전 사양

메빌은 그냥 사다놓고 저대로 봉인, 메탈컴포짓 유니콘은 도색불량 체크만 해봤습니다.

유니콘은 노멀,각성,최종결전까지 샀으니 이제 더 안살겁니다. 끝!





아트스톰 ES합금 초수기신 단쿠가

수년을 기다린 끝에 발매된 감격은 각별했지만 합체 후 연결이 견고하지 않은 점은 매우 실망스럽더군요.

전체적인 인상은 참 좋은데 사소한 단점이 평가를 깎아먹은 케이스.

이제 갓마즈만 사면 되는구나 했더니 뜬금없는 그랜다이저가 차기 라인업이라 어리둥절합니다. -_-;





핫토이 아이언맨 마크15 스니키

역시 넘버링 채우기용. 생각보다 괜찮은 퀄리티긴 하지만 의무감에 구입한거라 딱히 코멘트할게 없습니다.

심지어는 라이트업 체크도 안하고 넣어둬서(..)

이후 나온 레트로아머 컬러는 색놀이라 패스. 금도금이 참 예쁘긴 했는데...




핫토이 쿼터스케일 아이언맨 마크43

사실 이건 올초에 온건데 그냥 여기에 편입(..)

1/4스케일은 모으지 않겠다고 결심했는데 어느순간 42,43,45 전부 구입하게 된 막장사태 발발 ㅋㅋㅋㅋㅋㅋ

뭐 디테일이나 만듦새는 훌륭합니다. 부분부분 퀄리티는 훌륭한데 가동은 살짜쿵 실망스럽습니다.

기존 12인치 제품군보단 그나마 낫다는 점이 위안거리.

그래도 기본적인 디테일이나 헤드 퀄리티가 압도적인 수준입니다. ㅇㅇ




센티넬 12 HERO's MEISTER 울트라맨 리미터 해제버전

센티넬+라인배럴 작가 콤비의 조합이라 관심이 가던 차에 호기심에 구입해봤습니다.

실로 훌륭한 가동, 제품만듦새, 조형, 도색까지 뭐 하나 부족하지 않게 잘 뽑아냈습니다.

같은 사이즈의 슈트를 뽑아내는 핫토이는 진짜 반성해야 할 정도라고 봅니다. ㅇㅇ

하지만 노멀버전 수트나 7.2는 비싸서 그냥 이거 하나만 단발성 구입에 그쳐야..;




핫토이 쿼터스케일 아이언맨 마크45

마찬가지로 뭐에 홀린듯이 구입했던 마크45.

전작 43보다 좀 더 메탈릭한 컬러가 마음에 들지만 도대체 토니 헤드는 왜 안넣어준건지

심지어는 한정놀이로 부속품 장난치는 최악의 수까지.. -_-

어쨌든 마크42까지 구입을 해버렸는데 이게 무슨 상황인가 싶기도 하고 꺼내놓으면 뿌듯하긴하고 뭐 그렇습니다. ㅎㅎㅎㅎㅎㅎ



일단 사진이라도 있는 것들만 추려봤습니다.

몇달치가 밀려서 그런지 대충 훑어도 사진 양이 꽤 되긴 합니다만...;

발키리계열이나 다른 로봇들, 몇몇 12인치들, 씩 같은건 아예 꺼내보지도 않거나 사진도 한장 없어서 못올린 것이 태반입니다. -_-

올해는 이러지 않아야 할텐데... ㅋ
by Mosquito | 2017/04/06 14:24 | 그의 장난감들 | 트랙백 | 덧글(3)
트랙백 주소 : http://soulrunaz.egloos.com/tb/7314356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by 플로렌스 at 2017/04/06 19:59
역시 핫토이 아이언맨은...헤어나올 수 없는 늪이군.
Commented by 알트아이젠 at 2017/04/06 21:45
3A ULTRAMAN을 살 엄두가 안나서 S.H 피규어아츠 X 울트라 액트로 모으고 있는데, 역시 크고 빛나고 디테일 좋은 녀석에 눈이 갈 수 밖에 없네요.
Commented by 제6천마왕 at 2017/04/07 00:30
ES 합금 단쿠가는 좀 많이 아쉽더라고요. 단쿠가라 기대하고 있었는데..........

:         :

: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비공개 덧글

<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